단체사진.png

WE!DITOR

더 넓은 우리를 위한 이야기

우리는 종종 누군가로부터 ‘학생’, ‘청년’, ‘노동자’, ‘여성’으로 불리지만, 막상 귀담아들어 보면 그 속이 텅 비어있을 때가 더러 있습니다. 실제 우리의 모습과는 다른 쓰임에 거리가 느껴지기도 합니다. 그간 언론에서 다루지 않은 우리의 목소리는 어떻게 전해질 수 있을까요?

 

<위디터Weditor>는 ‘우리(we)’와 ‘편집자(editor)’의 합성어로, 기자와 화자 그리고 독자가 스스로에 대해 마음껏 이야기할 수 있는 창구를 뜻합니다. 각자의 자리에서 주변을 둘러보고 다른 이들과 이어질 수 있으면 더할 나위 없이 좋겠지요. 그렇게 <위디터Weditor>를 통해 ‘우리’의 범주가 한 폭 더 넓어질 수 있길 기대합니다.

 

<위디터Weditor>는 성공회대 신문방송학 전공과목 <기사작성과 편집>의 웹진 제작 실습 결과물입니다. 실습에 참여한 30명의 기자가 ‘우리를 이루는 것’으로서 떠올린 각각의 주제를 청년, 학교, 미디어, 인권, 경제, 문화라는 키워드로 묶어 웹진을 퍼냈습니다. 기자들이 전하고자 하는 ‘우리의 이야기’가 여러분에게도 닿길 바랍니다.

​편집후기

편집장_단체사진.png

편집팀

은승채 박서연

미디어비평팀_단체사진.png

미디어비평팀

최성주 허지원 박에스더 박예은

문화팀_단체사진.png

문화팀

최예은 이동하 서주호 용현지 송한결

웹마스터_단체사진.JPG

웹팀

박상혁 최예은

인권팀_단체사진.png

인권팀

박상은 김경호 오영서 오현주 이주영

청년팀_단체사진.png

청년팀

박서연 노준홍 조이령 이시윤

교수님.jpg

담당교수

최영묵

경제팀_단체사진.png

경제팀

황인정 유소희 박은희

학교팀_단체사진.png

​학교팀

박은비 김현지 박재윤 신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