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게시물

박은비
2021년 12월 16일
In 일반 게시판
위디터 여러분, 드디어 끝이 났네요. 여러분들 각자 나름대로 위디터 웹진을 완성시키기까지 많은 고비가 있었을 거라 생각합니다. 그래도 여기까지 오신 여러분 모두 수고하셨어요. 저 포함해서 여러분 정말 잘 하셨어요! 기사 쓸 때는 한동안 마음에 돌덩어리를 가지고 다녔는데, 지금은 마음이 정말 가볍고 행복합니다. 한 학기 동안 기편 덕분에, 위디터 웹진을 위해 노력해 주신 여러분 덕분에 오랜만에 제 모습이 마음에 들어요. 여러분께 너무 감사드립니다. 끝이라고 하니 많이 허전하네요. 제 노트에 꽉 채워진 기사작성과 편집, 위디터.. 이제 다시는 쓸 일이 없겠죠? 편집장님께는 할 말이 많네요. 편집장님이 없었더라면 저는 정말 힘든 시간을 보냈을 거예요. 원래 저였더라면 포기했을 수도 있지 않을까 하네요. 편집장님이 믿어주셔서 여기까지 오긴 왔네요. 편집장님, 이 말 많이 들으셨겠지만 정말 감사드립니다. ♥ 그리고 저 편집장님 뽑을 때 편집장님 이름 적었어요.. 은근 아우라가 느껴진달까요. 저 사람이라면...? 이러고 뽑았습니다. 아무래도 제 감이 좋은 것 같아요. 마지막으로 한 학기 동안 정말 열심히 해주신 여러분 진짜 멋있었어요. 처음 기편 수업 들을 때 자기소개했었잖아요. 저는 사실 속으로 "뭐 이렇게 대단한 사람들이 많아?" 했답니다. 지금도 같은 생각이에요. 위디터 최고 ^^
4
0
31
박은비

박은비

더보기